커뮤니티 > Immunocyte



Immunocyte 면역력을 강화 시키는 균 약화시키는 균
2013-10-01 11:31:07

면역력을 강화 시키는 균 약화시키는 균

체내에서 면역의 대상이 되는 것은 미생물이나 바이러스만은 아니다. 암세포도 또한 장기 신체의 이질적인 물질이므로 면역의 대상이 된다.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암의 발생율이 높아지는 것은 면역력의 저하가 큰 원인인 것이다.면역력을 높여 주기 위해서는 훈련이 필요하며 바로 장내미생물이 딱 좋은 훈련상대인 것이다. 긴 진화과정에서 사람과의 상호관계가 비교적 좋은 균들만이 선발되어 장내균총을 구성하고 있기 때문에 나쁜 짓은 별로 하지 않을 것이다. 그러나 장내미생물 중에도 면역력을 높이는 균과 억제하는 균이 있는 것이 알려져 있다. 면역을 높여 주는 균의 대표적인 것이 비피더스 유산간균 등의 유익균이며 억제하는 것은 웰치균 등의 유해균이다. 무균동물의 장내에 비피더스나 유산간균을 넣어주면 점차 면역력을 갖추게 된다. 웰치균 등이 우세하게 되면 면역력이 낮아진다.

 

장수하는 사람들의 장내균총은 젊다.

"장수자의 장내균총은 어떻게 되어 있을까?
이화학연구소가 일본의 야마나시 현의 오카하라 지역 장수자의 장내균총을 조사한 보고가 있다. 이 지역 70세 이상의 노인 17명의 변을 채취하여 이화학연구소로 가져와 조사했고 연구소의 25세부터 42세까지의 청장년 그룹 동경시내의 노인시설에 있는 노인 그룹(평균연령 78.4세)의 장내균총과 비교를 했다. 이 세 그룹에서 확실한 유의차를 보인 것은 비피더스균과 웰치균의 검출률과 균수였다.우선 비피더스균은 청장년 그룹의 100%에서 검출되었으며 균수도 높았음에 비해 노인 그룹에서는 검출률이 70%로 줄고 균수도 약 10분의 1로 감소하는 것을 알 수 있다.

한편 오카하라의 노인 그룹은 꼭 중간에 위치하고 있다. 웰치균의 경우는 청장년 그룹에서는 검출률이 낮고 균수도 적은 것에 비해 노인 그룹에서는 거꾸로 되어 10명 중 8명에서 검출되었으며 균수도 청장년의 100배에 이르고 있다. 오카하라의 그룹에서는 웰치균을 갖고 있는 사람은 대강 반 정도에 이르고 이 사람들에게서 검출된 균수는 많지만 세 그룹 중에서 중간에 있다고 할 수 있다.
요컨대 오카하라 지역의 고령자의 장내균총은 그 나이보다도 훨씬 젊다고도 할 수 있다.

 

장내균총 이상에 의한 설사

"그 외에 장내균총의 이상에 의해 발생하는 설사가 있다. 감염증을 치료하기 위하여 항생제를 투여하면 60%이상의 사람들에게서 설사가 일어나는 것이 관찰된다.

항생물질에 의해 장내미생물이 한번에 싹 소탕된 뒤에 클로스트리듐 데피실 클레브시엘라등이 증가하고 이 균들이 내는 독소가 원인이 되어 설사가 일어나는 것이다. 이 설사는 항생물질의 투여를 중단하고 장내균총이 정상으로 돌아오면 낫게 되지만 감염증을 치료하기 위하여 항생제를 사용해야 할 필요가 생길 때 양식 있는 의사라면 다시 한번 고민을 해야 하는 것이다.

장내미생물은 일반적인 경우 소장과 대장에서 사는 것이 나누어져서 정상의 장내균총을 이루고 있다. 그러나 어떤 원인에 의해 대장이 미생물이 소장까지 올라가는 경우가 있으며 이때 중증의 특발성 유사 장폐색증이라는 설사가 발생하는 경우가 있다. 증상은 장관의 일부가 들러붙어 장폐색증과 유사하게 되지만 이것은 장에는 궁극적으로 이상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환자는 설사와 변비를 반복하여 쇠약해지고 마는 병인데 수술을 해도 효과가 없다.

이 질병은 오랫동안 원인 불명으로 남아 있었는데 결국은 대장에 있어야 할 미생물이 소장에서 증식하기 때문이라는 것이 밝혀졌다.

소장에서는 지방이 분해되어 흡수되는데 대장에 있어야 할 박테로이데스등의 미생물이 소장에 증식하게 되면 지방의 흡수를 방해하여 지방이 많이 함유된 지방변을 만들고 미소화된 지방이 장벽을 자극하여 설사를 발생시킨다.

일본의 소화기 내과 전문의들은 이러한 설사 증상의 치료에는 항생물질도 효과가 있지만 비피더스균을 투여하여 장내균총을 정상으로 돌려주는 것이 오히려 더 큰 효과가 있다.고 한다.

원인불명에 의해 일종의 난치병으로도 생각되는 장의 질병 중에는 궤양성 대장염 클론병이 있다. 모두 장의 벽에 상처가 생겨 설사 및 혈변 등이 발견되며 방치해 둘 경우 장벽에 구멍이 뚫리기도 하는 무서운 병인데 이것도 장내의 유해균이 관계하고 있는 것으로 생각되어진다.

이와 같이 설사의 증상은 여러 가지 원인에 의해 발생하지만 대부분이 장내균총의 이상과 깊은 관련이 있다.

 




대전광역시 유성구 문지동 KAIST문지캠퍼스강의동L605호 대표이사:(원장)서범구 사업자번호:314-86-01479
전화번호:1800-0250 팩스번호:07074559748 관리자이메일:puom9@naver.com
이엠생명과학연구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