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 미생물이야기



미생물이야기 더불어 사는 미생물과 여러 미생물의 기능을 알아보자.
2013-08-06 11:13:37
이엠생명과학연구원

미생물의 기능?

앞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미생물은 병원균, 생물무기와 같이 인간에게 해로운 것과 발효, 항생제, 생물농약, 효소와 같이 인간에게 이로운 것이 있다. 이처럼 미생물의 존재는 양면성을 지닌다.

우리는 요즈음 전 세계적으로 인수공통 감염병인 광우병, SARS, 조류독감(AI)이 확산되고 있다는 보도를 자주 접한다. 이와 같은 것은 우리에게 해를 끼치는 병원균이다. 이처럼 우리에게 잘 알려진 병원균으로는 1300년대 중반 유럽인구 수백만을 희생시킨 페스트균이 있고, 미국이라는 나라가 세워지는 데에 빌미를 제공한 감자 역병균과 최근까지도 국내외에 심각한 내성문제를 유발하고 있는 결핵균 등이 있다.

한편 한국은 전통적으로 세계인들이 즐겨 찾는 발효식품을 많이 가지고 있다. 김치, 된장, 고추장, 청국장, 간장이 그런 것들이다. 주류와 요구르트는 미생물이 활약한 작품이다. 발효식품이 잘 익은 맛을 내는 것은 바로 유산균 덕분이다. 각종 항생제, 항암제등의 의약품 재료로서, 질소고정세균과 생물농약등 의 농업용 소재로서, 각종 분해효소, 생분해플라스틱, 오염 방제 또는 처리제, 제련 등 산업용 소재로서도 많이 이용되고 있다.

 

 

더불어 사는 미생물

1985년, 미국 애리조나 사막에 “생물권 II”라는 큰 프로젝트를 수행하기 위해 초대형 유리 온실이 세워졌다(생물권 I은 현재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 그 온실 안에는 작은 바다, 사막, 초원, 열대우림과 같은 자연생태계를 조성하고 다양한 동물과 식물이 살아가게 했다. 다시 말을 하면 그 온실은 작은 지구였던 셈이다. 남녀 과학자 8명이 외부와는 단절된 채 온실 안에서 2년 간 거주하면서 “생명(생물)의 순환 가능성”, 곧 “자원재생”을 연구하고자 하였다. 그러나 실험을 시작한 지 수개월도 못 되어 중단할 수밖에 없었다. 온실 안의 산소량이 급격히 감소하여 사람들이 호흡하기 어려웠고, 새와 개구리가 죽고, 식물이 말라 죽기 시작하였던 것이다. 산소가 갑자기 줄어든 것은 호기성 미생물 때문이었다. 과학자들은 그것을 나중에야 알게 되었다. 미생물의 존재와 역할을 간과한 결과, 막대한 예산을 낭비하는 실패를 낳게 된 것이다.

지구상에서 인간과 동물에게 필요한 산소는 식물이 광합성과정에서 절반을 만들어내지만, 나머지 절반은 시아노박테리아라는 세균이 만들어내고 있다. 공기 중 78%는 질소 성분으로 구성되어 있으나, 동물이나 식물은 질소를 직접 이용하지 못한다. 그렇지만 토양이나, 콩과 식물의 뿌리에 공생하고 있는 질소고정 세균들은 이 질소 성분을 식물이 잘 이용할 수 있는 암모니아태의 질소비료로 만들어 준다. 사람의 장에 서식하는 대장균 중에 어떤 것은 비타민 K를 만들어 공급해 주기도 한다. 각종 난분해성 오염물질들을 분해 제거하거나, 동물의 사체나 낙엽을 분해하여 자원재생이 이루어지게 하는 것도 미생물이 맡은 역할이다.

이처럼 미생물은 이미 오래전부터 우리와 더불어 살아왔고 지금도 더불어 살고 있다. 미생물이 없다면 인간은 이 지구상에서 사라질 수밖에 없지만, 우리는 그것을 잘 인식하지 못하고 있다. 본 강연에서는 이와 같이 우리 인간과 아주 밀접한 관계에 있는 미생물의 존재와 그 역할에 대해 함께 알아보고자 한다.




대전광역시 유성구 문지동 KAIST문지캠퍼스강의동L605호 대표이사:(원장)서범구 사업자번호:314-86-01479
전화번호:1800-0250 팩스번호:07074559748 관리자이메일:puom9@naver.com
이엠생명과학연구원. All Rights Reserved